College Of Engineering
서울공대 이야기
 

국내 원자력박사 1호 정창현 교수 정년퇴임

 

“저 장관의 별명은 짱구다. 머리만 크고 든 게 없으니까.”

1974년 32세로 최연소 서울대 교무부처장이 된 서울대 원자핵공학과 정창현(鄭昌炫·65·사진) 교수는 당시 문교부 장관이 주재한 식사 모임에서 이렇게 일갈했다. 당시 참석자들은 아연실색했다.

국내 원자력학 박사 1호로 천재이자 애주가, 할 말을 하는 ‘괴짜’로 통했던 정 교수가 10일 서울대를 떠난다.

1959년 신설된 서울대 원자력공학과(현 원자핵공학과) 1회 입학생인 정 교수는 1970년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30세 때 서울대 최연소 교수가 됐다.

그는 MIT에서 박사학위 제출 자격시험에 합격한 뒤 논문을 5개월 만에 제출했다.

MIT 측은 “논문은 훌륭하지만 학위를 주기엔 너무 이르다”며 1년이나 학위 수여를 끌다 박사학위를 줬다. 그의 ‘천재성’을 보여 주는 일화 가운데 하나다.

정 교수는 원자력발전소의 안전관리 및 중대사고 대처 방안, 원자로 이론 분야에서 선구적인 업적을 남겼다.

정 교수는 제주지방검찰청 차장검사의 아들로 경남 진주시에서 남부럽지 않게 살았지만 초등학교 졸업을 한 달 앞둔 1953년 1월 부산 다대포 창경호 침몰사건으로 아버지와 어머니를 한꺼번에 잃었다.

졸지에 고아가 된 그는 동생 셋을 데리고 친척집을 오가며 어렵게 생활했다. 대학 입학을 포기한 그는 친구들이 서울로 대학입학시험을 보러 가는 게 부러워 무작정 상경해 경기고에 다니던 부유한 친구의 집에서 매일 술을 얻어 마시며 살았다.

정 교수의 명석함을 알고 있었던 이 친구의 어머니는 “네가 서울대에 가면 한 학기 입학금을 대주겠다”고 말했다. 그는 대학 입시 석 달을 앞두고 72시간 공부하고 24시간 자는 식으로 공부했다. 굳은 결심이 흔들리지 않도록 눈썹을 민 채 공부한 그는 마침내 서울대에 합격했고, 서울대 총학생회장까지 지냈다.

정 교수는 제자들이 자신이 쓴 글을 모아 펴낸 퇴임 기념 산문집 표지에 ‘주졸(酒卒)’이라는 아호를 적었다. 아호에서 알 수 있듯이 술에 얽힌 일화가 적지 않다.

서울대 입학시험일인 1959년 겨울 이른 아침. 그는 서울대 공대 옆 한 중국음식점에 까까머리 교복 차림으로 들어가 주인을 깨워 배갈(고량주) 한 병을 주문했다. 주인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배갈 한 병을 벌컥벌컥 마시고 곧바로 시험장으로 갔다. 그러고는 서울대에 수석 합격했다.

정 교수는 “난 배 속에 ‘군불’을 때야 머리가 돌아가거든. 서울대 입학시험장에서 어디선가 술 냄새가 나기에 ‘나 같은 놈이 또 있나’ 해서 좋아했는데 알고 보니 내 입에서 나는 술 냄새여서 어찌나 실망했던지…”라며 껄껄 웃었다.

정년퇴임식은 10일 오후 6시 반 서울대 호암교수회관.

2005-3-9 동아일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4 서울대총장 취임 앞둔 이장무 교수 lee496 2006.07.12 2629
223 서울대 공대, 학장 선출 방식 바꾼다 lee496 2006.07.12 2522
222 신개념 비행체 세계최초 개발 kim2020 2006.07.07 2101
221 전투기 조종사 극한 상황 재현 3차원 시뮬레이터 첫 개발 - 김종원 교수 kim2020 2006.07.07 2279
220 서울대 전기공학부 세계 10~20위 lee496 2006.06.28 2209
219 서울대 공대 ‘大변신’ 기술과 경영 융합 특허·창업교과 신설 file lee496 2006.06.28 2076
218 서울대 공대와 삼성전기, 산학연구센터 설립 lee496 2006.06.28 2254
217 김창효 교수 미국원자력학회 펠로에 file lee496 2006.06.15 2612
216 ‘세계 최고 탐사기술’ 서울대공대 신창수교수 file lee496 2006.06.12 2191
215 공학도-의사 뭉쳐 ‘인공뼈’ 국산화 lee496 2006.05.29 2808
214 과학동아 5월호 기계항공공학부 김현진 교수 changdoo 2006.05.08 4921
213 서울대공대 개교 60년만에 여자졸업생 1000명 배출 lee496 2006.04.24 3279
212 최종근 교수 10여년 한길 연구, 드디어 결실로 lee496 2006.04.24 2958
211 지환시 전효택 교수 수상 소식 lee496 2006.04.19 2422
210 서울공대 여성동문 1000호 기념 홈커밍 lee496 2006.04.17 2409
209 이제는 어떠한 총장을 원하는지 논의해야 lee496 2006.04.11 2219
208 기술혁신과 지도자 안목 lee496 2006.04.11 2248
207 알츠하이머 치료 새 길 열어-이신두 교수 file lee496 2006.03.28 2460
» 국내 원자력박사 1호 정창현 교수 정년퇴임 lee496 2006.03.11 2919
205 현택환 교수 논문 나노분야 세계 최고 논문에 선정 [1] lee496 2006.03.11 2830
Login
College of Engineering Seoul National University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