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lege Of Engineering
서울공대 이야기

 



Q 원래는 조선공학을 전공했는데.

학부 때 전공은 조선공학이 맞습니다. 그런데 막상 유학을 가려니 조선공학을 할 수 있는 곳이 몇 곳 없었습니다. 게다가 미국 학계는 상선을 만들기보다는 군함개발 같은 방위산업에 초점을 맞추고 있더라고요. 그래서 조선공학의 뿌리라고 할 수 있는 기계공학으로 진로를 바꿨습니다.

Q 기계공학과 연료전지도 서로 다른 분야 아닌가.

처음에는 제어분야를 했습니다. 제어는 기계를 움직이는 프로그래밍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인데요. 가만히 앉아서 프로그램을 짜는 게 저랑 안 맞았어요. 그러다 마침 미국에서 연료전지 연구가 시작됐고, 새로 시작하는 분야에 몸으로 한번 부딪쳐보자는 생각으로 연구분야를 바꾸게 됐습니다.
 



Q 도요타의 수소차 ‘미라이’는 어떤가.

아직 개선해야 할 점이 많지만 5000만 원(미국 기준)밖에 안 되는 가격은 큰 장점입니다. 수소차를 차세대 사업으로 준비하고 있는 현대자동차(이하 현대차)도 놀랐을 거예요. 최근에는 현대차도 50%가량 가격을 내렸어요.

하이브리드 자동차가 처음 나왔을 때 ‘누가 출력 좋은 가솔린차를 두고 하이브리드 자동차를 타냐’며 비웃었습니다. 10년이 지난 지금은 하이브리드가 완전히 대중화가 됐습니다. 수소차도 10년 뒤엔 이렇게 될 수 있겠다는 생각을 가끔 합니다.

Q 도요타와 현대차의 강점을 말해 달라.

소재의 일본이란 말이 있을 정도로 일본은 전통적으로 소재에 강합니다. 연료전지 분야도 마찬가지입니다. 게다가 일본은 80년대부터 정부의 지원을 등에 업고 연구를 했습니다. 우리가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노하우가 있을 거예요.

반면 현대차는 출발은 늦었지만 빠르게 다른 기업들을 따라잡았어요. 현대차는 연료전지에서 나온 동력을 활용하는 시스템을 잘 만들죠. 시스템이란 수소차에 들어가는 냉각기, 압축기, 물공급기 같은 보조 장치인데 현대차는 여기에 강점이 있습니다.




Q 수소차 상용화의 걸림돌은.

촉매로 백금을 주로 쓰기 때문에 가격이 당연히 비쌉니다. 그리고 아직 내구성도 충분히 검증되지 않았어요. 또 수소 충전소가 없어서 당장 수소차를 산다 해도 100% 활용하긴 힘듭니다. 서울에도 충전소가 딱 하나뿐입니다.

Q 후배 공학도에게 조언을 한다면.

공학은 과학과 달리 응용과 실행을 항상 염두에 둬야 합니다. 예를 들어 내가 자동차 설계도를 완벽히 알아도 단번에 자동차를 만드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조립을 시작하고 나서 5분도 안 돼 문제가 생기고, 과정을 수정해야 할 겁니다. 이때 문제를 해결하는 게 경험입니다. 경험은 좋은 책이나 훌륭한 선배가 가르쳐 주지 않아요. 오직 자신의 실패와 다양한 활동으로부터 배울 수 있습니다. 다양한 분야에 도전하고 실패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98 컴퓨터공학부 최근 수상경력 lee496 2004.06.15 3189
2197 최양희 컴퓨터공학부장님 인사말 lee496 2004.06.15 3109
2196 기초과학을 튼튼히 하려면(김희준 화학부 교수) lee496 2004.06.15 4819
2195 동문소개 게시판에서는 lee496 2004.06.15 5429
2194 공부를 재미있게 할 수는 없을까? lee496 2004.06.15 4316
2193 이공계 학문 육성 방안 lee496 2004.06.15 5356
2192 저의 대학1년을 소개합니다. lee496 2004.06.15 4781
2191 서울공대 새내기, 그 한 학기 동안의 이야기들. [3] lee496 2004.06.15 5255
2190 건축학과란? lee496 2004.06.15 3926
2189 건축학과의 교과 과정 소개 lee496 2004.06.15 4004
2188 세부 전공 및 영역 소개 lee496 2004.06.15 3598
2187 학생 활동을 빠뜨렸네요 lee496 2004.06.15 3217
2186 예술과 만난 첨단 공학의 세계, 건축학(A) lee496 2004.06.15 3350
2185 예술과 만난 첨단 공학의 세계, 건축학(B) lee496 2004.06.15 3272
2184 [ 집중해부 ] 서울대 공대 건축학과 lee496 2004.06.15 4235
2183 건축학, 인간 이해 바탕으로 삶 설계하는 공학 예술 lee496 2004.06.15 3142
2182 건축학 : 공학이면서도 예술 측면 중요해 lee496 2004.06.15 3354
2181 건축과 인간의 조화 : 정혜교 (주)아키프로넷 대표이사 lee496 2004.06.15 4388
2180 오기 잃지 않은 우리시대의 건축가 - 민현식 lee496 2004.06.15 3996
2179 건축가로 살기 : 황두진 황두진건축사사무소 소장 lee496 2004.06.15 4453
Login
College of Engineering Seoul National University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