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lege Of Engineering
서울공대 이야기
서울대 이태우 교수팀, 세계 최초 불화 고분자산으로
안정적인 화학 그래핀 도핑법 개발
 
- 2달 이상 공기 중에서 도핑 효과가 유지되는 그래핀 전극
- 그래핀 전극 최대 난제인 도핑 안정성 문제 해결
- 국제적 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에 게재

서울대 공대(학장 차국헌)는 재료공학부 이태우 교수 연구팀이 세계 최초로 불화 고분자산을 이용하여 그래핀 전극의 도핑 안정성을 상업화에 용이한 수준으로 개선시키는 방법을 개발하고, 이를 이용하여 고효율의 유연 유기 발광 소자를 구현했다고 24일 밝혔다.
 
그래핀은 탄소 원자 한 개정도 두께의 층이 육각형 벌집 모양으로 연결되어 이루어진 세상에서 가장 얇은 전도체다. 그래핀은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태양전지, 배터리 등 다양한 분야에 응용가능한 신소재로 각광받고 있다. 그래핀이 우수한 전기적, 광학적, 기계적 특성으로 인듐주석산화물(ITO)과 같은 산화물전극을 대체할 유연성 투명 전극 재료로 부각되고 있기 때문이다.
 
기존 저분자에 기초한 화학적 도핑법은 도핑 특성은 뛰어나 전기전도도는 증가시킬 수 있으나 공기중에서 수분과 반응하는 성질 등으로 인해 도핑 능력을 잃어 버리는 난제가 있었다. 연구진은 이를 해결하기 위해 불화 고분자 도핑법을 개발했다. 연구진이 개발한 방법을 이용하면 전도도 향상 뿐 아니라 대기 안정성 60일 이상 유지되며, 300도의 고온이나 산 과 유기용매에 대한 안정성까지 확보할 수 있다.
 
즉, 고효율의 유기 발광 다이오드의 제작을 통해 유기전자소자로의 적용이 가능함을 증명한 것이다.
 
연구진은 이러한 전도성 고분자가 저분자산 도핑에서 고분자산 도핑으로 상업화에 성공한 역사에 착안하여, 그래핀 도핑의 연구 방향도 저분자에서 고분자 형태의 도펀트를 사용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그리하여 그래핀에 도핑 특성을 유도하면서 화학적으로 안정한 불소기로만 구성된 불화 고분자 산을 구상하여 그래핀의 도펀트로 적용했다.
 
공기 중에 불안정한 저분자 도펀트의 도핑 효과와는 달리 그래핀에 불화 고분자산을 도핑할 경우, 2달 이상 공기 중에서 도핑 효과가 안정하게 유지됨은 물론, 다양한 유기용매와 산 용액 환경에서도 도핑 효과가 안정적으로 유지됨을 확인했다.
 
특히, 기존의 도펀트를 이용한 도핑효과는 열에 취약한 반면, 고분자 도펀트를 이용한 도핑 효과는 열에 의해 오히려 강화되는 특성을 보였고 이에 대한 원리를 규명했다. 또한, 고분자산 도핑된 그래핀을 유기발광다이오드 (Organic Light-Emitting Diodes, OLED)의 전극으로 적용하여 고효율의 OLED를 구현하게 됐다.
 
연구 결과는 학술적 중요성을 인정받아 국제적 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Nature Communications)’에 5월 23일 자로 게재됐다.
 
논문의 교신저자인 이태우 교수는 “이번 연구는 그래핀 전극 기반 유연 유기 광전 소자 연구가 상용화로 진행되기에 가장 큰 난제 중 하나였던 그래핀 도핑 안정성을 크게 개선함으로 인해서 그래핀 전극기반 유연 광전소자 연구의 큰 도약을 이끌 수 있는 기반 기술이라는 데 의의가 있다”며, “유연 디스플레이 및 태양전지 등에 사용되는 그래핀 전극의 상용화를 크게 앞당길 것으로 주목을 모았다”고 설명했다.
 
본 연구는 공동 제1저자인 권성주 포스텍 박사과정과 서울대 한태희 박사를 비롯, 포스텍 류순민 교수 연구팀, 서울대 홍병희 교수 연구팀, UNIST 김광수 교수 연구팀 등의 다학제간 공동 연구를 통해 이루어진 연구 성과다.
 
한편, 해당 연구는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추진하는 리더연구자지원사업과 나노기술소재원천사업, 산업기술자원부가 추진하는 미래성장동력사업, LG디스플레이-SNU 인큐베이션 프로그램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이태우 교수 연구팀이 사용한 불화 고분자산의 화학구조 (위),
기존의 휘발성 저분자를 불화 고분자산으로 대체한 그래핀 도핑 공정의 모식도 (아래)



왼쪽부터 서울대 재료공학부 이태우 교수(교신저자), 포스텍 권성주 박사과정(제1저자), 서울대 한태희 박사(제1저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53 서울대 원프레딕트, 산업정보 예측 소프트웨어 '가디원' 신제품 발표회 개최 lee496 2018.07.12 1485
1352 서울대 송현오 교수팀, 478배 빠른 데이터 검색 알고리즘 고안 lee496 2018.07.12 1781
1351 서울대 강현구 교수가 개발한 특허·기술이전, 포스트텐션 분야 세계 최고 기업에게 로열티 받는다 lee496 2018.07.12 1647
1350 서울대 공대, 빗물로 키운 감자 수확 lee496 2018.07.12 1641
1349 서울대 공대, 동경대 공대와 방학 기간 단기집중강의 진행 lee496 2018.07.12 1438
1348 김근배 하이에어코리아㈜ 회장, 서울대 공대에 발전기금 3억 쾌척 lee496 2018.07.12 1538
1347 서울대 장병탁 교수팀, 美 ‘인공지능 질의응답 대회’ 준우승 lee496 2018.07.12 1608
1346 김정식 목천문화재단 이사장, 민계식 前현대중공업 회장 서울대 발전공로상 수상 lee496 2018.07.12 1583
1345 서울대 이병호 교수, 4차산업혁명시대 인재 양성 위해 서울대 공대에 기부 lee496 2018.07.12 1538
1344 서울대 이관중 교수팀, 고고도 과학기구 비행시험 및 해상회수 성공 lee496 2018.07.12 1527
1343 서울대 건설환경공학부 이상리 양, 美 토목학회 학생논문 경진대회 1위 lee496 2018.07.12 1555
1342 서울대 안성훈 교수팀, 실제 근육보다 강하고 빠른 인공근육 구동기 개발 lee496 2018.07.12 1526
1341 서울대 장병탁 교수 연구팀, 美 ‘시각적 스토리텔링 인공지능 챌린지’ 에서 1등 lee496 2018.07.12 1424
1340 ‘기초가 튼튼한 공학도 키운다’ 서울대 공대, 학부생 기초과학 교육 강화하기로 lee496 2018.07.12 1416
1339 2018년도 공대-의대 학제간 융합연구 발표회 개최 lee496 2018.07.12 1169
1338 전기정보분야 최우수 박사학위 논문, 정기적으로 해외에 출판된다 lee496 2018.07.12 1223
1337 서울대 문일경 교수, 대한산업공학회 차기회장으로 선출 lee496 2018.07.12 1376
1336 서울대 박태현 교수, 손상된 망막 대체하는 ‘인공 광수용체’ 개발 lee496 2018.07.12 1337
1335 서울대 공대, 예비 공학도를 위한 프런티어 캠프 개최 lee496 2018.06.04 2739
1334 서울대 이태우 교수팀, 생물의 촉각 신경을 모사하는 인공 신경 개발 lee496 2018.06.04 2050
Login
College of Engineering Seoul National University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