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lege Of Engineering
서울공대 이야기
 공대, 세계 20위권 대학으로 도약하기 위한 준비 중



   - 지난 9월 1일부터 삼성경제연구소와 공동으로 경쟁력 강화 방안 연구

   - 글로벌 경쟁력 진단 결과, 설문결과 및 발전 전략을 중심으로 중간발표

   - 3대 발전 전략으로 대학의 변화를 주도할 책임운영체제 도입, 세계적 대학과 경쟁할 수 있는 수준의 재원 확보, 질 중심의 연구를 강화할 수 있는 경쟁과 협력 연구 시스템 확충을 제시

   - 현재 3대 핵심 전략을 실행할 세부 방안을 마련 중


서울대학교 공과대학(학장 김도연)은 지난 9월 1일부터 삼성경제연구소와 함께 ‘공대 경쟁력 강화 방안’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공대의 글로벌 경쟁력 진단과 발전 전략 도출까지 진행된 이 프로젝트 는 현재 중간발표를 마치고 세부 실행 방안을 마련하는 중에 있다.


이 연구의 일환으로 진행된 설문 조사 결과를 살펴보면 서울대학교 이공계 교수들이 느끼는 위기의식과 현재의 문제점, 인식의 변화 등을 엿볼 수 있다.


자연대공대 교수 149명의 설문결과에 의하면 자연대공대가 ‘현재 위기’ 또는 ‘가까운 장래에 위기에 처할 것’이라고 응답한 비율이 92%에 달하고 있다. 


이러한 위기의식은 세계 최고 수준의 대학과 경쟁하기 위하여 많은 부분에서 변화가 필요하지만, 변화가 지연되고 있다는 인식에 기인하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변화가 지연되는 원인으로는 대학이 인사, 예산, 조직 운영 등에 대한 자율권이 부족하고 책임과 권한을 갖고 변화를 주도할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추어 지지 않은 점이 지적되었다.


한편, 우수 교수 유출에 대한 우려도 조사 되었다.

설문조사 결과, 자연대공대 교수들 중 타 대학 또는 기업으로부터 스카우트제의를 받은 교수는 30.8%에 이르고 있어 최근 대학과 기업의 우수 인력 확보 경쟁이 치열함을 보여주고 있다. 더욱이 교수들 중 좋은 조건으로 스카우트 제의가 오면 이직을 검토할 수 있다는 비율이 46.6%에 달하고 있어 교수 유출에 대한 우려가 제기 되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교수들이 현재 이직을 하지 않고 있는 가장 큰 이유로 35.8%가 ‘우수한 학생들이 있기 때문’이라고 꼽고 있다. 우수 학생을 가르치고 함께 연구 하며 핵심 인재를 양성하는 보람이 현재 서울대에 남아 있는 가장 큰 이유였다. 반면 우수한 연구, 교육 인프라가 있기 때문에 이직을 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6.4%에 머물러 대조를 이루었다.


연구, 교육 인프라 확충은 자연대공대 교수들이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가장 중요하다고 꼽은 요소이다. 자연대공대의 연구비 수준이나 교육 시설이 국내 상위권 수준이기는 하지만 세계적인 대학과 경쟁하기 위해서는 그에 상응하는 재정을 확보하고 투자해야만 한다고 지적했다.


연구력 측면에서는 2004년 기준으로 자연대공대 교수 1인당 SCI 논문 수가 각각 3.4편, 3.0편으로 증가하여 세계적 수준에 도달해 있음을 보였다. 그러나 많은 논문이 저렴한 연구비로 단편적 연구에 치중하였다는 측면도 지적 되었다.  따라서 연구력을 또 한차원 높이기 위해서는 연구 영향력 또는 시장 가치가 높은 블록버스터급 연구가 이루어 질 수 있는 장기 지원 체계를 마련해야 한다는 것이 연구팀의 시각이다. 


연구팀은 서울대 자연대공대가 세계 20위권 수준으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첫 번째로, 학장과 학부(과)장이 대학의 변화를 주도할 수 있는 책임운영체제가 도입되어야 하고, 두 번째로 세계적인 이공계 대학 수준으로 재정이 확보되어야 하며, 세 번째로, 장기적 대형 연구를 촉진할 수 있는 연구 시스템이 마련되어야 한다고 지적하였다.


이상의 세 가지 발전 전략에 대한 세부 실행 방법을 현재 연구 중에 있다. 이 연구는 올해 12월 말에 끝나기로 예정되어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7 세계적인 조선해양 전문가 한 자리에 모인다 lee496 2013.05.09 1607
246 허진규 일진그룹 회장, 서울대 공대 ‘한 우물 파기로 홈런치기’ 기금 9억원 쾌척 lee496 2017.05.12 1606
245 서울대 강유 교수, 제1회 젊은정보과학자상 수상 lee496 2017.02.06 1606
244 서울대 박태현 교수, 손상된 망막 대체하는 ‘인공 광수용체’ 개발 lee496 2018.07.12 1604
243 서울대 박남규 교수팀, 순수한 횡 방향 각운동량을 갖는 빚의 상태 최초 구현 lee496 2018.06.04 1603
242 서울대 공학전문대학원, 교수평가에 ‘봉사·산학협력’ 적극 반영 lee496 2017.10.20 1602
241 서울대 공대-산단공, 산학협력 업무협약 체결- 산업단지 입주기업 기술애로 해결 위해 서울대 공대 기술자산과 연계 file lee496 2014.06.19 1602
240 서울대 공대와 한국기계연구원 우수 중소기업 기술 지원 위해 협약 체결 file lee496 2014.08.25 1600
239 세상을 바꾸는 공학의 매력을 전하는-서울대 공대의 이공계 알리기 프로그램 ‘찾아가는 공학 특강’ file lee496 2014.01.09 1599
238 서울대 한송엽 명예교수, 4차산업혁명시대 인재 양성을 위한 고성능 컴퓨터 다량 기증 lee496 2018.05.17 1597
237 서울대 이태우 교수팀, 세계 최초 불화 고분자산으로 안정적인 화학 그래핀 도핑법 개발 lee496 2018.06.04 1594
236 서울대 문일경 교수, 대한산업공학회 차기회장으로 선출 lee496 2018.07.12 1593
235 서울대 김성용 박사과정생, 건설 재료 관련 논문으로 ‘주목해야 할 연구’에 선정 lee496 2017.04.04 1593
234 서울대 공학전문대학원, 개원식 및 입학식 개최 lee496 2016.04.21 1593
233 서울대 공학전문대학원-경영전문대학원, 국내 첫 '공학석사-MBA' 복수학위제 MOU 체결 lee496 2017.08.30 1592
232 서울대 산하 치안과학기술연구개발사업단과 법안전융합연구소, 업무협약 체결 lee496 2017.05.12 1591
231 서울대 공대 교수 7명 정년퇴직 lee496 2017.10.20 1587
230 서울대 공대, 법무법인 율촌과 ‘4차 산업혁명 프로젝트’ 업무협약(MOU) lee496 2018.04.23 1585
229 서울대 공대, 글로벌 IT 인재 양성소로 우뚝 lee496 2017.10.20 1584
228 서울대 이경무 교수, ‘이달의 과학기술인상’ 수상자 선정 lee496 2018.02.27 1583
Login
College of Engineering Seoul National University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