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lege Of Engineering
서울공대 이야기
‘기초가 튼튼한 공학도 키운다’
서울대 공대, 학부생 기초과학 교육 강화하기로

 

최근 3년 서울대 이공계 신입생의 전형별 고등학교 물리이수자 수
 
# 서울 K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김 모군(18)은 엔지니어의 꿈을 갖고 공대에 들어가는 게 목표지만 학교에서 물리학 과목을 선택하는 친구가 없어 고민이 많다. 수강 학생 수가 적다는 이유로 학교 측이 물리Ⅱ 과목을 개설하지 않았고 김군은 스스로 독학을 해야 할 처지에 놓였다. 김군은 “이공계 대학에 진학하면 당장 물리학의 기초가 많이 요구된다고 들었는데 고등학교에서 충분히 토대를 쌓는 게 여간 쉽지 않다”며, “인근 3개 학교를 모아서 고교물리Ⅱ를 개설하는 방안을 학교 측이 논의하겠다고 했지만 수험생활 중 이동시간이 부담되는 것도 사실”이라고 말했다.
 
서울대 공대(학장 차국헌)는 위 사례처럼 최근 수학, 과학 과목에서 다양한 수준의 학생들이 입학하는 것을 고려하여 기초교육원, 자연대와 공동으로 학부 신입생의 기초과학 교육을 강화하는 방안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특히 수학과 물리학은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을 이해하는데 기초가 되는 과목으로 학부 1학년때 공대 대부분의 학과가 필수로 수학과 물리학 과목을 이수하도록 하고 있다. 그러나 위의 표에서 보는 바와 같이 최근 3년간 서울대 이공계 신입생의 전형별 고등학교 물리Ⅱ 이수자 수를 보면 수시모집 학생 4,066명중 1,813명(45%)이, 정시모집 학생 1,734명중 968명(56%), 총 5,800명중 2,781명(48%)이 고등학교에서 물리Ⅱ를 이수하지 않고 입학했다. 심화과정을 모두 배우는 과학고와 영재학교 학생 1,128명을 빼면 일반고 학생 4,672명중 2,781명(60%), 즉 10명중 6명이 물리Ⅱ를 이수하지 않았다.
 
최성현 공대 교무부학장(전기정보공학부 교수)은 “고전역학, 열역학, 전자기학 등 물리Ⅱ에서 다루는 내용은 대학에서 기계공학, 전기정보공학 등 관련 전공을 이어가는 데 필수적입니다” 하지만 신입생 면담 때 학생들에게 물어보면 “고등학생 때 물리Ⅱ가 노력 대비 성적 향상 효과가 미미하여 입시에 유리한 다른 과목을 선택하게 된다는 학생들이 많습니다”고 말했다.

 

▲ 최근 5년간 수학과 물리학 강의 취소율
 
물리학 등 기초과학에 대한 준비가 부족한 채 대학에 들어온 이공대 진학자들은 대학 전공 수업을 따라가기 힘들어하거나 전공에 대한 흥미를 잃어버리는 학생들도 있다. 최근 5년간 서울대에서 개설된 물리학 강의 가운데 학생들의 수강 중도 취소율이 15%를 넘긴 강의의 비중은 24%로 조사돼 수학(7%)보다 3배 이상 높았다. 수강 중도 취소율이 25%를 넘는 강의 비중은 물리학과 수학이 각각 8%, 1%로 차이가 더욱 벌어졌다. 갑자기 확 높아진 물리학 난이도에 좌절해 적성이 아니라고 판단해 공학도의 꿈을 접는 사례도 있고 졸업을 위해 물리학을 어떻게든 해결해야 하는 학생은 주로 계절 학기를 이용하거나 고학년 때 수강하기도 한다.
 
이러한 문제를 개선하고자 서울대 공대는 최근 교과과정위원회를 열고 물리Ⅱ 과목을 이수하지 않고 입학한 학생들은 ‘물리학’ 대신 ‘물리의 기본’을 이수하도록 규정을 수정했다. 고등학교에서 물리Ⅱ를 배우고 입학한 학생들은 기존과 같이 ‘물리학’을 이수할 수 있으며, 영재학교 등에서 심화과목을 배우고 입학한 학생들은 평가시험을 거쳐 고급물리를 이수하도록 하는 등 다양하고 세분화된 수준별 기초과학 과목을 제공하기로 했다.
 
공학교육혁신센터장을 맡고 있는 강현구 교수는 “학부 기초과학 교육은 정말 중요하다. 기초가 튼튼해야 멀리 뻗어나갈 수 있다”며, “수학, 물리학 등 4차산업혁명의 인재들을 키우는데 기초가 되는 과목은 기초교육원과 협력해서 앞으로 수준별 과목을 다양하게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초과학 교육 강화를 이끄는 차국헌 서울대 공대 학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기초과학 뿐 아니라 컴퓨터 관련 기초도 중요하다”며, “공대 학부생 뿐만 아니라 인문·사회 계열 학생들도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의 첨단기술을 이해할 수 있도록 관련 과목도 준비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45 서울대 이병호 교수, 4차산업혁명시대 인재 양성 위해 서울대 공대에 기부 lee496 2018.07.12 1756
1344 서울대 이관중 교수팀, 고고도 과학기구 비행시험 및 해상회수 성공 lee496 2018.07.12 1727
1343 서울대 건설환경공학부 이상리 양, 美 토목학회 학생논문 경진대회 1위 lee496 2018.07.12 1769
1342 서울대 안성훈 교수팀, 실제 근육보다 강하고 빠른 인공근육 구동기 개발 lee496 2018.07.12 1700
1341 서울대 장병탁 교수 연구팀, 美 ‘시각적 스토리텔링 인공지능 챌린지’ 에서 1등 lee496 2018.07.12 1648
» ‘기초가 튼튼한 공학도 키운다’ 서울대 공대, 학부생 기초과학 교육 강화하기로 lee496 2018.07.12 1638
1339 2018년도 공대-의대 학제간 융합연구 발표회 개최 lee496 2018.07.12 1444
1338 전기정보분야 최우수 박사학위 논문, 정기적으로 해외에 출판된다 lee496 2018.07.12 1425
1337 서울대 문일경 교수, 대한산업공학회 차기회장으로 선출 lee496 2018.07.12 1578
1336 서울대 박태현 교수, 손상된 망막 대체하는 ‘인공 광수용체’ 개발 lee496 2018.07.12 1573
1335 서울대 공대, 예비 공학도를 위한 프런티어 캠프 개최 lee496 2018.06.04 2974
1334 서울대 이태우 교수팀, 생물의 촉각 신경을 모사하는 인공 신경 개발 lee496 2018.06.04 2284
1333 서울대 훌륭한 공대 교수상, 최재필·서일원·권동일 교수 수상 lee496 2018.06.04 1830
1332 서울대 공동연구팀, ‘전자피부’로 소프트 로봇 구동 성공 lee496 2018.06.04 1953
1331 윤병동 교수 연구팀 윤헌준 박사, ACSMO 2018 Young Scientist Award 수상 lee496 2018.06.04 1510
1330 서울대 이태우 교수팀, 세계 최초 불화 고분자산으로 안정적인 화학 그래핀 도핑법 개발 lee496 2018.06.04 1578
1329 서울대 박남규 교수팀, 순수한 횡 방향 각운동량을 갖는 빚의 상태 최초 구현 lee496 2018.06.04 1562
1328 서울대 공대, 이집트와 엔지니어링 교육훈련 프로그램 업무협약(MOU) 체결 lee496 2018.06.04 1471
1327 장정식·문일경 교수, 서울대학교 학술연구상 수상 lee496 2018.05.17 1440
1326 서울대 공대-현대 제네시스, 기술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ENNOvation TANK’ 개최 lee496 2018.05.17 1356
Login
College of Engineering Seoul National University
XE Login